(BauHouse, 홍대 – Dec 2010)

잠이 너무나도 달콤했던 일주일.

일어나고 또 자고.. 또 뭐 하다가 자고.. ㅠㅠ

이젠 그만.. 단건 살찌니깐 ㅋ

Advertisements